굴소스 버섯 볶음밥

어쩌다 며칠동안 집을 비우게 될 때면 밥솥의 밥을 냉장고로 옮겨둔다. 사람들은 전자렌지를 사용해서 다시 밥을 데우겠지만, 전자렌지가 없는 나로서는 주로 볶음밥을 한다.

그리하여, 또 하나의 굴소스 버섯 볶음밥이 탄생하였다.

볶음밥의 밥은 누룽지처럼 빠닥빠닥해질 때까지 충분히 볶아야 한다. 그렇지 않으면 그건 그냥 따뜻한 비빔밥일 뿐이다.